서경방송 채널8번 로고

(섹션 R) <정가소식> 지방선거 막바지 총력·비방전..시민 공약 전달도
  • 서경방송제휴카드 신한카드광고

2018-06-11

차지훈 기자(zhoons@scs.co.kr)

글자크기
글자크게 글자작게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URL 복사하기
기사 인쇄하기 인쇄


(남) 더불어민주당 지도부가 6.13 지방선거를 이틀 앞두고 진주를 찾아 지역 후보들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습니다. 사천에서는 시장 후보 간 상호 비방과 고발 등이 잇따르면서 이전투구 대결 양상으로 치닫고 있습니다.
(여) 한편 진주지역 시민사회단체가 시민들이 바라는 10대 공약을 정리해 진주시장 후보들에게 전달했습니다. 지역 주요 정가 소식을 양진오 기자가 정리했습니다.

【 기자 】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가
진주를 찾았습니다.
진주에서 중앙선거대책위 회의를 연 추 대표는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위해서라도 지역에서
당 후보들을 선택해줄 것을 호소했습니다.

▶ 인터뷰 : 추미애 / 더불어민주당 대표
- "서부경남은 서부경남 KTX를 통해 새로운 돌파구를 열겠습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운전대를 잡아 한반도 평화가 현실화되고 있듯이"
▶ 인터뷰 : 추미애 / 더불어민주당 대표
- "경남의 운전대를 김경수 후보가 잡는다면 경남의 경제를 획기적으로 살릴 수 있을 것입니다."

중앙당 차원에서 서부경남 지역 후보들의
공약 지원 등에 나선 가운데,
김경수 도지사 후보는
서부경남의 발전적 변화를 재차 강조했습니다.

▶ 인터뷰 : 김경수 / 더불어민주당 경남도지사 후보
- "항공우주산업과 혁신도시를 통해서 진주와 서부경남을 반드시 다시 경제적으로 일으켜 세우겠다고 하는 민주당의 지원과 협력을"
▶ 인터뷰 : 김경수 / 더불어민주당 경남도지사 후보
- "약속해 주셨습니다. 그것을 통해서 반드시 서부경남이 경남의 새로운 성장 동력이 될 수 있도록 꼭 그렇게 만들겠습니다."
=============

사천에서는 사천시장 후보 진영간
상호 고발과 비방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더불어민주당 차상돈 후보 측은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자유한국당 송도근 후보의 공약에
문제가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미국 항공대학 UND 아시아 캠퍼스를
사천시에 유치하겠다는 공약인데,
해당 학교에 문의해 본 결과
설립할 계획이 없다는 답이 돌아왔다며
'허위 공약'이라고 송 후보를 비난했습니다.

▶ 인터뷰 : 류두길 / 더불어민주당 차상돈 사천시장 후보 캠프 정책실장
- "단기간에 사실 관계 확인이 어려운 점을 이용해 각종 미사여구를 덧붙여 공약을 남발하고 당선 후 '그럴 계획이었다',"
▶ 인터뷰 : 류두길 / 더불어민주당 차상돈 사천시장 후보 캠프 정책실장
- "'협의 단계 수준이었다' 등의 말로 없었던 일로 만든다면 이는 사천시민을 대상으로 사기극을 벌인 것과 같습니다."
▶ 인터뷰 : 류두길 / 더불어민주당 차상돈 사천시장 후보 캠프 정책실장
- "사천시민이 바보입니까 "

이에 송도근 후보는 직접 기자회견을 열고
차 후보 측의 주장을 반박했습니다.
송 후보는 자신의 공약은
대학 설립 결정권을 가진
UND 항공재단 이사회를 통해
확인된 사항이라며,
협의 단계에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4년 전 '상대 후보
녹취 사주 의혹 건' 등을 언급하면서
차 후보에 대한 비난 수위를 높였습니다.

▶ 인터뷰 : 송도근 / 자유한국당 사천시장 후보
- "차 후보는 자신의 사건을 음폐·모면하기 위해 엉뚱하게 '송도근이 사주를 했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이는 참으로 가증스러운"
▶ 인터뷰 : 송도근 / 자유한국당 사천시장 후보
- "억지 주장이며, 공작 정치의 한 단면으로 시장의 자질이 의심되고 차 후보의 인격을 적나라하게 보여주고 있는 것 같습니다."

두 후보 측은 현재
공직선거법 위반, 허위사실 유포 등으로
고발을 주고 받고 있습니다.
=============

진주YMCA가
시민이 직접 선정한 10개 공약들을
진주시장 후보들에게 전달했습니다.
진주YMCA는 시민들이 제안한 81개 공약 가운데
실현 가능성이 있는 10개 공약을 선정,
시민 840명의 투표를 통해
우선 순위를 정했습니다.

투표 결과,
시내버스 노선 개편이 13.1%로 가장 많았고,
이어 공공 와이파이 확충,
무상급식·무상교복 실현,
초등 저학년 돌봄센터 개설 등의
순으로 나타났습니다.
진주YMCA는 시민 공약을
시장 후보 모두에 전달했으며,
갈상돈, 조규일 후보로부터
재임기간 동안 반영하겠다는
회신을 받았다고 설명했습니다.
SCS 양진오입니다.

[ END ]

헤드라인 (R)뉴스영상

이전

다음

  • 페이스북
  • 티스토리
  •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