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방송 채널8번 로고

(R) 진주 목욕탕 돌며 절도 행각 20대 일당 검거
  • 서경방송제휴카드 신한카드광고

2019-08-09

송태웅 기자

글자크기
글자크게 글자작게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URL 복사하기
기사 인쇄하기 인쇄


(남) 진주에서 목욕탕과 병원 입원실을 돌며 휴대폰과 현금을 훔친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여) 주로 잠금이 허술한 사물함을 노린 것으로 밝혀졌는데, 훔친 휴대폰으로는 게임아이템까지 구입했습니다. 송태웅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진주의 한 골목길.
세 명의 남성이 어디론가 달려갑니다.

앞서 달리는 한 남성의 손에는
검은색 가방이 들려있습니다.

[CG]
이들은 모두 20대 초반으로
진주 지역 내 목욕탕 탈의실을 돌며
현금과 휴대폰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S/U]
특히 피의자들은 잠금이 허술한 사물함만을 골라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동네 선후배 사이였던 이들이
지난달 4일부터 한 달간
범행을 저지른 횟수는 총 12회.

이들은 심지어 진주의 한 병원 입원실에도
세 차례 침입해
현금과 휴대폰을 훔쳤습니다.

총 피해 금액은 700만원이 넘습니다.


▶ 인터뷰 : 정천운 / 진주경찰서 형사과장
- "피의자들의 범행과 관련된 여러 가지 동선이라든지 CCTV 분석을 통해서 인적사항을 특정했고요."
▶ 인터뷰 : 정천운 / 진주경찰서 형사과장
- "체포영장 발부받아서 피의자들을 추격해서 검거했습니다. "


경찰 조사결과 피의자들은 훔친 휴대폰으로
30회에 걸쳐 260만 원에 달하는
게임아이템을 구매했던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 인터뷰 : 정천운 / 진주경찰서 형사과장
- "훔친 족족 돈은 다 쓰고 휴대폰도 소액결제를 하고 나면 폰을 버려버립니다."


경찰은 21살 조씨 등 피의자 세 명을
특수절도 혐의로 구속하고
여죄를 수사하고 있습니다.

scs 송태웅입니다.

헤드라인 (R)뉴스영상

이전

다음

  • 페이스북
  • 티스토리
  •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