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방송 채널8번 로고

(R) 확진자 또 두 자릿수..방역수칙 위반 적발도

2021-07-22

남경민 기자(south)

글자크기
글자크게 글자작게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URL 복사하기
기사 인쇄하기 인쇄


(남) 하루도 빠짐없이 서부경남 코로나19 확진 소식이 들려오고 있습니다. 22일 함양에서는 가장 많은 일일 확진자 수를 기록했는데요.
(여) 이외에도 진주와 산청, 사천에서도 확진자가 이어졌습니다. 남경민 기잡니다.

【 기자 】
22일 오후 5시 기준
서부경남에서
12명의 확진자가
발생했습니다.

지역별로는
함양 6명과 진주 3명,
산청 2명, 사천 1명으로
두 자릿수 확진입니다.

특히 서부경남 6개 시군 중
가장 누적 확진자 수가 적었던
함양에서 확진자가 쏟아졌습니다.

[CG]
먼저 함양 35번과 36번은
부부 사이로
증상이 나타나 받은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 가운데 36번과
접촉한 38번과 39번이
추가로 확진됐습니다.

함양 40번은
지난 20일 확진된
함양 34번의 접촉자인데,
34번의 감염 경로는 아직
파악되지 않았습니다.

나머지 함양 37번은
서울 확진자의 접촉자입니다.//

지난 21일
앞선 함양 확진자 중 1명이
변이 바이러스라는
경남도 발표도 있었던 만큼
지역 감염이 더 크게
번지진 않을지
우려가 큰 상황입니다.

▶ 인터뷰 : 권양근 / 경남도 복지보건국장
- "변이 바이러스의 연관성은 현재로선 답변 드리기가 어렵습니다. 역학조사가 진행되는 과정에서 감염경로가 밝혀지면 "
▶ 인터뷰 : 권양근 / 경남도 복지보건국장
- "발표하도록 하겠습니다. "

방역당국은 일단 22일부터
함양군 마천면에
임시 선별진료소를 설치하고
접촉자와 동선노출자를 대상으로
검사를 진행 중입니다.

진주에선
유흥업소 관련 확진으로
2명이 추가돼
진주지역 관련 누적 확진자는
33명으로 늘었습니다.

▶ 인터뷰 : 조규일 / 진주시장
- "진주 1416번 확진자는 1409번의 접촉자로 어제(21일)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 후 (양성 판정을 받았고),"
▶ 인터뷰 : 조규일 / 진주시장
- "진주 1417번 확진자는 1391·1413번의 가족으로 지난 17일부터 자가격리 중이었으며..."

[CG]
이외에
진주 1418번과 산청 57번은
타 지역 확진자와
접촉해 확진됐으며
산청 56번은 격리 중,
사천 367번은
격리해제 전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한편 진주시는 지난 20일
다중이용시설 현장점검을 통해
방역수칙 위반 업소 3곳을
적발했습니다.

영업시간 제한을 위반한 2곳은
형사고발 조치됐으며
출입자 명부 관리가 미흡했던 1곳에는
150만 원의 과태료와
운영중단 10일의 행정처분이
내려졌습니다.
scs남경민입니다.

헤드라인 (R)뉴스영상

이전

다음

  • 페이스북
  • 티스토리
  • 카카오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