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방송 채널8번 로고

(R) 주말 또 비소식..여름장마 전망은

2020-07-10

조진욱 기자(mudcho@scs.co.kr)

글자크기
글자크게 글자작게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URL 복사하기
기사 인쇄하기 인쇄


(남) 잠시 소강 상태를 보이던 장맛비가 주말부터 다시 이어진다고 합니다.
(여) 남강댐에서는 초당 300톤의 물이 방류되고 있습니다. 올여름 장마 전망을 조진욱 기자가 알려드립니다.

【 기자 】
남해 먼바다에 머물던
장마전선이
우리나라로 북상하면서
10일, 남부지방에
많은 비가 퍼부었습니다.

경남 전 지역에
호우주의보가 발령됐는데
특히 통영과 거제엔
호우경보까지 내려졌습니다.

인근 부산에서는
많은 곳에
250mm가 넘는
집중호우로
침수피해가
발생하기도 했습니다.

기상청에 따르면
올여름 장마는
2~3일 비 내리다
불볕더위로
이어지는 양상을 보이고 있습니다.

특히 올해는
남쪽에서 올라온
따뜻한 북태평양 고기압이
북쪽 찬 기단에 밀리는 경우가 많아
장마전선이
남부지방쪽에 머물고 있습니다.

다만 장마전선이 워낙
불규칙하게 움직여
예측하기도 쉽지 않습니다.

▶ 인터뷰 : 유재은 / 부산지방기상청 예보관
- "남쪽의 따뜻한 북태평양 고기압과 북쪽의 찬 기단 사이에서 세력이 부딪히면서 정체전선이 형성되고"
▶ 인터뷰 : 유재은 / 부산지방기상청 예보관
- "이 전선이 장기간 한달정도 우리나라에 영향을 주는 시기가 장마철 기간이 됩니다. "
▶ 인터뷰 : 유재은 / 부산지방기상청 예보관
- "올해는 이 정체전선이 남쪽에서 오르내리면서 남부지방으로 비가 많이 내렸습니다."

기상청은
12일부터 14일까지
서부경남 지역에
비가 내린 뒤
한 차례 소강상태를 보이다
18일부터 다시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 인터뷰 : 유재은 / 부산지방기상청 예보관
- "이번 주 주말부터 다음 주 초반까지 그리고 다음 주 주말에 비가 예상되고요. 강수시기와 지역의 변동성이 높고"
▶ 인터뷰 : 유재은 / 부산지방기상청 예보관
- "집중호우 가능성이 있으니 최신기상 정보를 계속해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한편 주말 예고된
비 소식에 대비해
금요일부터
남강댐 수문이 개방되고
초당 300톤의 물이
진주 방향으로
방류되고 있습니다.

SCS 조진욱입니다.

헤드라인 (R)뉴스영상

이전

다음

  • 페이스북
  • 티스토리
  • 카카오톡